한밭대 2017학년도 정시 모집..특성화학과 실무형 인재 양성

한밭대학교가 오는 31일부터 내년 1월 4일까지 2017학년도 정시모집을 실시, '가'군(주간) 506명과 '나'군(야간) 140명 등 총 646명을 선발한다.

한밭대는 평생학습자전형 및 '가'군 일반전형 디자인계열을 제외한 모든 계열에서 수능 100%를 반영하며, 한국사는 필수적으로 응시해야 한다. 또 올해 신설된 미래산업융합대학은 1단계 서류평가, 2단계 면접평가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반영 교과 및 비율은 △자연계열의 경우 국어 20%·수학 35%·영어 30%·탐구 15% △인문계열은 국어 30%·수학 20%·영어 40%·탐구 10% △경상계열은 국어 30%·수학 30%·영어 30%·탐구 10% △디자인계열은 국어·수학·영어 중 상위 두 과목 각 40%·탐구 20% 등이다.

임준묵 한밭대 입학관리본부장은 "한밭대는 전통적인 공대 중심 대학으로 자연계열의 경우 수학교과 반영 비율이 35%에 이르며, 수리 '가형' 선택 시 취득 백분위 점수의 20%, 과학 탐구 선택 시 10%를 가산해 점수를 산출한다"면서 "인문계와 자연계 간 교차지원이 가능하며 교과 반영 비율을 꼼꼼히 살펴본 후 점수와 적성을 고려해 희망 학과에 지원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7년 개교 90주년을 맞는 한밭대는 지방대학특성화사업단(CK-1)과 산학협력선도대학육성사업(LINC), 창업선도대학육성사업 등 각종 정부재정지원사업을 기반으로 대학의 경쟁력을 높이며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90년의 역사를 넘어 100년을 향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신산업 창출을 위한 IT융합 인력양성 사업단 및 디자인 퍼스트무버 사업단 및 중국비즈니스전문인력(CBS) 양성사업단 등 지방대학특성화사업을 중심으로 융합 교육을 통해 재학생의 취업역량을 강화하고 현장 중심의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쓰고 있다.

송하영 한밭대 총장은 "특성화학과를 중심으로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 창조경제를 이끌기 위해 노력하겠다. 특히 '기본'을 바로 세워 국립대학의 역할을 다하면서도 우리 대학의 강점 분야를 특성화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보통신(IT)분야 신산업 창출하는 창의·융합 인재 양성

신산업 창출을 위한 IT융합 인력양성 사업단은 학생들의 역량 및 적성에 따라 설계된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산업체가 원하는 실무능력뿐만 아니라 인성까지 고루 갖춘 전문 인재를 양성한다.

한밭대 정보기술대학 전기공학과, 전자제어공학과, 컴퓨터공학과, 정보통신공학과 등 4개 학과로 구성됐으며, 60여 명의 교수와 1500여 명의 학생이 소속돼 있다.

사업단은 기존의 지식전수 중심의 교육시스템을 개선해 학습능력 강화를 위한 역량 중심 교육시스템으로 전환하고, 타 학과 간 융합과정을 통해 다양한 지식과 응용 능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지역 산업체와 공동으로 실무형 교육과정, 산학공감형 평가도구, 상호만족형 인턴십 등을 개발해 산업체가 실질적으로 요구하는 인재 양성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특히 모든 학생에게 일률적인 역량 달성 목표가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개인 특성과 전공 트랙 및 세부 직무에 따라 목표가 다르게 설정되며, 지속적인 상담을 통해 개인별 이수계획을 보완하며 목표 달성을 이룰 수 있도록 장려한다.

이 사업단은 최근 지방대학특성화사업 중간평가에서 우수사업단으로 선정, 향후 3년간 매년 약 20억 원씩 총 60여억 원을 지원받는다.
◆ 1명의 창의적인 디자이너가 10만 명을 먹여 살린다

한밭대 시각디자인학과와 산업디자인학과가 참여하는 디자인 퍼스트무버(Design+First mover) 사업단은 실무능력 및 융합적 지식을 겸비하고 미래 창조산업을 이끌 디자이너를 양성한다. △기본기가 충실한 디자이너 △생각의 폭이 넓은 디자이너 △실천력 있는 디자이너가 핵심 지표다.

디자인 퍼스트무버를 양성하기 위해 사업단은 FM.1 현장중심교육, FM.2 글로벌융합교육, FM.3 창업인재교육 등 3단계로 특성화 교육과정 기반을 구축하고,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했다.

수업시간에 아이디어를 구현해 실제 사업화할 수 있도록 D+FM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며, 재능기부 프로그램인 '디자인버스'를 통해 사회문제 해결과 현장 적응력이 뛰어난 디자이너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융합 교육으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융합전공, 스페이스 미디어 콘텐츠 융합전공, IP스타트업 융합 동아리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마인드 제고를 위해 글로벌 인턴십, 워크숍, 문화탐방, 국제 세미나 등의 프로그램과 함께 원어민 영어회화 교육인 글로벌 매너를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해외 디자인 대학에서의 폭넓은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자 미국 SVA(School of Visual Arts) 등을 비롯한 중국, 일본, 영국, 호주, 캐나다, 스페인 등과 교류 및 업무협약(MOU)을 추진하고 있다.
◆ 경영과 중국어를 동시에..중국비즈니스 전문 인재 양성

한밭대 경영회계학과와 중국어과가 공동 추진한 중국비즈니스전문인력(China Business Specialist·CBS) 사업단은 지난 9월 지방대학특성화사업에 신규 선정되면서 2016년부터 오는 2018년까지 매년 3억씩 총 9억원을 지원받는다.

CBS 사업단은 핵심 사업으로 경영회계학과와 중국어과를 연계전공과정을 추진하며, 경영 전공 학생에게는 중국어와 중국에 대한 이해를, 중국어 전공 학생에게는 기업관리, 회계 등 전반적인 경영 업무에 대해 교육한다.

이를 통해 재학생은 경영학과 중국어를 동시에 배우고 중국의 거시적 환경과 산업 환경을 이해·분석하며, 중국어로 소통은 물론 업무처리까지 가능한 중국비즈니스 전문가로 성장한다.

특히 CBS 사업단은 창의적 기획 및 문제 해결능력을 갖춘 '창의융합형' 및 '실무지향형' 인재 육성을 목표로 중국기업 방문, 중국 시장 조사 등 중국에서 직접 실무를 접할 기회를 제공한다.

중국 비즈니스 포럼, 중국견학 프로그램, 중국 국제전시회, 중국현지 대학연수 및 인턴십 등이 있으며, 차이나 비즈(China Biz) 동아리, 차이나 비즈 존(China Biz Zone) 등 실무역량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