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보과대, 도내 창업보육센터 평가 최고등급

충북보건과학대학교 창업보육센터는 충청북도청에서 주관하는 2017년(2016년 실적)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에서 최고등급(S)을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충청북도청은 최근 도내 14개 대학창업보육센터의 2016년도 운영실적을 평가를 실시, 그 결과 충북보건과학대 창업보육센터는 S등급을 획득해 2000만 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사업선정으로 성공창업을 위한 우수창업기업 유치와 사업화 지원을 통해 충북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지난해 충북보건과학대 창업보육센터는 26개 입주업체 고용인원이 76명, 매출액 100억원, 지적재산권 28건, 벤처기업 6개 지정은 물론, 우수졸업기업인 ods다이아몬드공업이 지난해 12월 1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충북보건과학대 박남석 산학협력단장은 "입주기업의 자금유치, 판로 확보, 기술개발 등 각종 사업활동에 대한 지원을 통해 창업성공률을 제고하고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하도록 사업화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