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글로컬, LINC+사업단 워크숍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는 최근 LINC+ 사업단이 성공적인 사업 운영 추진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는 이창수 부총장, 교무위원, LINC+사업 참여 및 비참여학과 교수, 산학합력단 직원·교수가 참석해 참여학과 간 적극적 협력 관계를 구축했다.


참석자들은 성공적인 사업 성과를 도출하기 위해 사업 추진 목적 및 세부 내용, 추진과제를 숙지했다.

또한 최병재 대구대학교 산합협력단장이 'LINC+ 사업 유치와 성공적인 운영사례'를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인재만 LINC+ 사업단 기업지원부장이 'LINC+ 사업체계·예산·조직·인사제도 개선 및 성과관리'에 대해 발표하며, 성과지표와 달성 방안, 개정되는 제도와 규정에 대해 설명했다.

권기욱 LINC+ 사업단 교육지원부장은 'LINC+ 인프라, 교육, 창업프로그램'에 대해 발표하고, 참여학과의 역할과 학생유도 방안을 제시했다.

김형식 기술사업화센터장은 '지역 및 지역사회 산학협력 지원 체계 구축'에 대해 발표하며, 사회맞춤형 학과와 쌍방향산학협력 허브 시스템에 대해 설명했다.


이창수 부총장은 "학과, 전공 간 긴밀한 사업 계획 및 시행 방안 논의를 통해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영희 단장은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교내 학과, 전공 교원의 LINC+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