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플레이도시, 국내 최초 공룡 로봇 무인 발권기 도입

패밀리파크 웅진플레이도시가 어린이들에게 호기심과 재미요소를 제공하는 테마파크형 '공룡 로봇 무인 발권기'를 국내 최초로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제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다양한 로봇이 상용화되고 있다. 웅진플레이도시도 올해 초부터 일본 로봇 유원지와 제휴해 로봇 댄스 공연, 로봇 배틀 등 어린이의 상상력을 자극할 만한 다채로운 로봇 콘텐츠들을 연출했다.

이에 전격 로봇 콘텐츠에 발돋움 하고자 공룡 로봇이 티켓 발권 서비스를 하는 공룡 로봇 무인발권기 '웅플 티켓팅 다이노'를 도입했다. 국내에서 로봇이 고객 대상 티켓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무인 발권기는 로봇이 움직이면서 음성 안내로 티켓 발권을 해주는 신개념 테마파크형 발권기로, 웅진플레이도시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웅진플레이도시 공룡 로봇 무인 발권기인 웅플 티켓팅 다이노는 그동안 공룡을 무섭게만 느끼던 어린이들에게 친근한 모습으로 다가가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한다. 


실제 공룡이 살아 움직이듯 한 동작과 함께 소셜커머스를 통해 구매한 티켓의 바코드를 음성 안내에 따라 키오스크에 스캔만하면 입장권이 나오는 간단한 방법으로 구성했다. 다양한 티켓 판매채널에서 구매한 티켓 발권 서비스도 추가 구축할 계획이다.

웅진플레이도시 관계자는 "웅플 티켓팅 다이노를 통한 웅진플레이도시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기대해 달라"며 "앞으로도 교육적이고 흥미로운 로봇 체험,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