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시장개척단, 동남아서 수출상담 1879만 달러 성과

부천시 유망 중소기업으로 구성된 시장개척단이 동남아 시장에서 우수한 성과를 이뤘다.


부천시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3~9일까지 동남아에 파견된 중소기업 시장개척단이 1879만 달러의 수출상담과 10만 달러의 현지 수출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시장개척단은 미얀마, 베트남 시장에 대한 사전 시장성 조사 결과를 토대로 현지 실정에 적합한 제품을 생산하는 경쟁력 있는 기업으로 구성됐다.

현지 바이어들이 참가제품의 품질 경쟁력을 높이 평가해 독점계약을 진행했으며, 특히 화장품 제조업체인 ㈜매직코스는 '라프리즈 리프트 아이크림' 제품에 대해 현장에서 10만 달러의 샘플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진선 부천시 경제국장은 "이번 시장개척단을 통해 동남아 시장 진출의 토대를 구축했다"며 "참가기업에 대한 주기적 성과 점검 및 연계지원을 통해 동남아 시장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 수출 기업은 지난해 23억 달러(약 2조5천억 원)의 수출성과를 기록했다. 시는 시장개척단, 해외전시회 참가지원, 수출상담회 개최 등 중소기업 해외판로 개척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