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1인창조센터, 시장과 스타트업 간 상생간담회

의왕시 1인창조기업비즈니스센터는 지난 20일 의왕시 인덕원IT밸리에서 김성제 의왕시장과 관내 스타트업 상생 간담회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로봇, S/W개발, 헬스케어 등 신성장 동력사업을 비롯해 콘텐츠, 제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창업의 꿈을 키워가고 있는 의왕시 대표 스타트업 12개사가 참석해 기업애로사항과 성장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이들 창업기업은 의왕시가 운영하는 1인창조기업 비즈니스센터와 의왕시 청년이답이다 입주기업으로 의왕시와 함께 성장하고 있는 기업들이다.


김성제 시장은 창업기업들이 진행하는 사업아이템을 청취하고 대표들의 질의에 조언과 사업통로 확장을 위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김 시장은 "의왕테크노파크, 백운밸리도시개발과 함께 추진되는 롯데 복합쇼핑 타운 등 대규모 사업등을 통해 의왕시 기업환경이 크게 변화할 것으로 예상되며, 그 변화에 중심에 1인 창조기업인과 청년기업가 여러분이 있다"며, "창의력을 갖춘 여러분의 성공이 예비창업자와 의왕시의 희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진행된 간담회에는 의왕시 소재 중견기업과의 파트너십 연계, 관내 기술클러스터 형성을 위한 노력, 창업기업을 위한 일자리 창출 등 창업기업이 가진 애로사항과 규제 등이 의견으로 나왔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김성제 의왕시장과 창업기업 대표들의 논의가 이어졌다.


커피 추출 전문기업인 ㈜더치프레소 최원영 대표는 "의왕시가 스타트업을 위해 잘 하는 것이 딱 한 가지가 있다. 그것은 바로 기업과의 Eye-Contact(아이컨텍트)"라며 "작은 기업들을 위해 시장님을 비롯한 의왕시의 노력이 우리를 성장시킨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