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과기대-한국주택토지공사, MOU

경남과학기술대학교는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청년 CEO와 강소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 기관은 청년 예비 창업가와 스타트업 등 중소기업과 동반 성장을 위해 지난 6일 LH 본사에서 협약식을 갖고, 청년 창UP·스타트UP 디딤돌 구축사업을 공동 진행하기로 했다.

구축사업은 양 기관이 협력해 청년 예비창업자 및 스타트업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대한민국 청년 CEO 육성 및 글로벌 강소 중소기업으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한다. 시행계획과 수립·공모는 LH가 주관하고 운영 및 지원은 경남과기대가 맡는다.

양 기관은 이날 협약으로 △창업지원 교육 프로그램 구성, △창업 아이템별 멘토링, △연구 개발 자문 및 시설 지원, △창업 활동 공간 제공, △공공기관 협력기업 취업콘서트 등을 실시한다.


경남과기대 최진상 창업대학원장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대학과 LH 간 전문역량과 인프라 공유로 시너지효과가 기대되는 협업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LH 박현영 건설기술본부장은 "산업분야 우수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청년 (예비)창업자 및 스타트업(창업 후 3년 이하) 발굴 지원 프로그램으로 청년 CEO 및 강소 중소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