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대, 제1회 이해조소설문학상 시상식 개최

대진대학교는 8일 오후 대진교육관 1층 대강의실에서 제1회 이해조소설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상은 소설가 동농 이해조 선생의 작가정신을 계승하고 한국 소설계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이해조 선생은 포천이 낳은 신소설 작가로, 특히 올해는 서거 90주기를 맞이한 해다. 이를 기념해 대진대는 문학상을 기획∙주관∙후원하고, 동농이해조선생기념사업회가 주최했다.

시상식은 대진대 이면재 총장 인사말과 정동화 전 경인교대 총장, 김종천 포천시장 축사를 시작으로 이병찬 기념사업회장 심사경과 보고, 최원식 심사위원장 심사결과 발표로 진행됐다.

제1회 이해조소설문학상 수상자는 등단 4년차 젊은 작가인 최은영 작가의 '그 여름'이 선정됐다. 그 여름은 성적소수자의 사랑과 이별에 얽힌 감정, 혼란으로 보냈던 과거 등을 시적인 문체로 잘 그려낸 작품이다.

이병찬 대진대 교수는 "신소설 확립에 뚜렷한 공적을 남긴 우리나라 대표 소설가 동농 선생을 기리는 의미있는 자리를 마련해 기쁘다"며 "경기문화재단, 대진대, 포천시 후원으로 이해조문학전집 데이터베이스 구축이 연말까지 마무리되면 이해조 선생 문학과 당대적 가치를 더욱 폭넓게 공유하고 연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 이어 동농 이해조 선생 특강, 주제발표, 토론으로 구성된 제14회 동농포럼도 함께 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