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레드컨테이너, 서울 중심 종로에 성인용품 프랜차이즈 13호점 입성

젊음의 거리에 위치한 '종로카페점', 성인토이 시장의 변화를 주도..이색데이트 코스로도 기대

레드컨테이너 13호점이 서울의 중심 종로 '젊음의 거리(구 피아노 거리)'에 들어섰다.


23일 레드컨테이너 종로카페점이 서울 종로 한복판에 문을 열었다. 특히 성인용품샵과 카페를 접목해 붉은 톤의 화려한 외관과 감각적인 내부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다. 연인들의 이색 데이트코스로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종로 인근에 다양한 직종의 회사가 모여 있는 만큼 이날 오픈행사에는 친구, 연인, 직장 동료 등 다양한 부류의 방문객들이 찾아 성황을 이뤘다.


레드컨테이너는 오픈 이벤트로 매장 안에는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다과와 와인 등을 준비해 방문객을 맞이했다. 

종로카페점 1층은 가장 잘 팔리는 레드컨테이너 주력제품인 전세계 인기 브랜드 매장으로 구성, 주로 콘돔, 향수, 화장품류와 여성제품(우머나이저 시리즈 등)을 전시했다. 이날 젊은 연인부터 부부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고객이 매장을 방문해 레드컨테이너의 인기를 실감했다.
2층은 다양한 커피류와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카페공간과 속옷, 란제리 전시장으로 이뤄졌다. 구매고객에게 무료로 커피를 제공한다.

3층부터는 매니아층을 위한 특별한 공간으로 구성된다. SM매니아를 위한 성인용품과 한켠에는 남성만을 위한 '시크릿 존'을 마련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우머나이즈 시리즈는 여성들 사이 가장 핫한 아이템으로 꼽힌다. 기존 진동방식의 바이브레이터가 아닌 우머나이저는 공기압을 이용, 세계최초 공기흡착식 방식이다. 국내에서는 코스모스를 통해 국내 정식으로 유통됐으며, 레드컨테이너 1호점인 이태원점에서 첫 선을 보였다.

코스모스 강현길 대표는 "종로카페점은 공식적으로 레드컨테이너 13호점이며, 오는 3월까지 서울 명동점, 신촌점, 신천점이 문을 연다. 올해 말까지는 전국 30개 프랜차이즈 매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면서 "레드컨테이너 브랜드가치를 높이고 성인콘텐츠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