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공전-SK인천석유화학, 지역인재 양성 협력

인하공업전문대학은 최근 SK인천석유화학과 지역 내 전문 기술인력 양성과 상호 발전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자산공유 또는 제공 ▲기술 및 경영지도에 대한 상호정보교환 ▲전문인력특강 등을 담고 있다.


SK인천석유화학은 인하공전에 기계, 배관/장치, 전기 등 총 34종 50품목에 달하는 약 4천만 원 상당의 미사용 자재를 전달했다.


미사용 자재는 SK인천석유화학의 설비 변경에 따라 활용처가 없이 보관 중이던 자재로, 인하공전 교수들이 교보재로 활용 가능한 품목을 직접 선별했다.


교보재는 화공환경과, 기계과, 전기정보과 등 인하공전 학생 7백여 명이 화학공정 구성품에 대한 구조와 작동원리를 이해하는데 활용된다.


또한 SK인천석유화학은 엔지니어 방문 특강, 기술정보 교류 등 회사가 보유한 우수한 내부 역량을 활용해 인재육성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인하공전 진인주 총장은 "SK인천석유화학의 교보재 기증에 감사하며, 대학과 기업의 상생구조를 만들기 위해 현장실무 능력을 갖춘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SK인천석유화학 이배현 실장은 "회사가 가진 정보와 지식 등 역량과 자산을 대학을 포함한 지역 사회와 공유하면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