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말레이시아 국제발명전시회 우수한 성적 거둬

선문대학교는 최근 말레이시아에서 개최된 2018년 국제발명·혁신·기술전시회(ITEX 2018)에서 은상, 동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14일 밝혔다.


선문대 아이디어팩토리사업단과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이 후원했다.

ITEX 2018은 1989년부터 매년 개최되며 금년에는 33개국 945팀이 참가했으며,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은상과 일본협회 특별상은 ‘헤일로(HALO)’팀이 수상했다. 이유라(BT융합제약공학과), 송혜나(BT융합제약공학과), 박하림(시각디자인학과), 지도교수 경종수(국제관계행정학부)로 구성됐다. 생체리듬 기반의 실시간 숙면유도 및 유지 시스템인 ‘HoneyPing’(실시간 숙면 유지 시스템)'으로 세계인들의 주목을 받았다.

동상과 홍콩협회 특별상은 ‘도담’이 수상했다. 이재원(제약공학과), 윤석찬(BT융합제약공학과), 김종식(제약공학과), 김정환(제약공학과), 오진수(시각디자인학과), 지도교수 송재경(제약생명공학과), 경종수(국제관계행정학부)로 구성됐다. 휴대하기 편리하고 다양한 신경적 작용(수면유도, 수면방해, 집중력 향상, 스트레스 해소)이 가능한 arnos(휴대형 아로마 발향기) 아이템이다.

선문대 아이디어팩토리사업단 경종수 단장은 “이번 출전 팀들은 선문대 아이디어팩토리사업단에서 예비창업 프로젝트팀 모집을 통해 진행했다. 이들은 교내 경진대회에서 아이디어를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많은 학생들이 사업단을 통해 아이디어 발굴 및 구체화, 나아가 사업화 연계를 통한 성공 창업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