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소프트웨어 기업과 채용연계형 인턴십 운영

가천대학교는 최근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 매년 20여 명 규모로 채용연계형 인턴십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가천대는 이번 인턴십 운영을 위해 지난 8일 엠로를 시작으로 오는 15일에는 DSPOne과, 17일에는 더존ICT그룹과, 18일에는 마인즈랩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가천대 소프트웨어학과는 지금까지 여러 소프트웨어 기업과 채용연계형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를 통해 여름 방학 중 인턴십을 수행한 4학년 학생 중 80%가 정규직으로 채용됐다.

가천대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소프트웨어학과, 경영학과, 공과계열 학과, 응용통계학과, 금융수학과 등으로 채용연계형 인턴십을 확대한다.

이 4개 기업에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은 소프트웨어학과가 개설한 소프트웨어 기초 교육과정을 이수하고 4학년 여름방학 중 기업에서 인턴십을 수행한다.

기업은 채용인원 1.5배를 인턴으로 선발해 인턴십을 진행한다. 그 후 채용절차 및 평가에 따라 정규직 채용을 결정한다.

엠로와 더존ICT그룹은 각각 5년, 3년 연속으로 가천대 소프트웨어학과 학생 3명을 채용 연계형 인턴십으로 선발해 정직원으로 채용했다.

김 원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사업단장(소프트웨어학과 교수)은 "가천대는 채용 후 소프트웨어 기초교육 없이 바로 실전에 투입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소프트웨어융합 인재를 양성한다"며 "이러한 성공 모델을 소프트웨어융합 학과 학생에게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가천대는 모든 학과 교과과정을 전면 개편했다. 금융수학과, 경영학부, 디자인전공 등 16개 학과 전공과정에 소프트웨어 과목 8개 이상을 포함시켜 소프트웨어융합 학과로 운영하고 있다. 이 학과들의 소프트웨어 전공 교육과정은 빅데이터, 디자인, 시뮬레이션, 헬스케어IT, 경영IT, 핀텍 등 6개 영역 중 하나로 특화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