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 메이커스 플레이스와 교육기부 협약 체결

한동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지난 10일 메이커스 플레이스(MAKERS PLACE, 대표 금수연)와 '교육기부 활성화 및 교육 협력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동대 산학협력단 소속의 경상권 교육기부센터는 지역단위의 교육기부문화를 조성하기 위하여 경상권(경남, 경북, 대구, 부산, 울산)의 교육기부 기관과 단체를 지속해서 발굴하고 기관 맞춤의 프로그램 개발과 프로그램에 적합한 수혜자 매칭에서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협약식에는 정숙희 센터장과 금수연 대표를 비롯한 두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경상북도 지역의 교육기부 활성화를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두 기관은 ▲교육기부 인프라 조성 및 확산 ▲기업탐방 분야 교육기부 프로그램 제공 ▲교육기부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지원 ▲교육기부 매칭 및 홍보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메이커스 플레이스는 경북 포항시에 있는 단체로, 3D 모델 파일과 다양한 재료들로 원하는 사물을 즉석에서 만들어내는 작업 공간을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 동시에 3D 프린터 무료 강의 진행, 메이커 동아리 육성, 메이커 작품 전시 및 판매 등을 통해 포항 젊음의 거리에 새로운 과학기술 문화가 자리 잡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메이커스 플레이스는 경상권역 청소년들을 위해 '찾아가는 메이커 체험학습'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들에게 메이커 운동에 대한 개념 설명 후 3D 프린터 강의를 듣고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금수연 대표는 "산업도시로서, 교육도시로서 위상이 높아지고 있는 포항이 앞으로 메이커 운동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그리고 포항을 넘어 경상권역에 메이커 운동이 확산되도록 진정성을 가지고 교육기부에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정숙희 센터장은 "교육기부에 열정을 가지신 분들을 만나 기쁘다. 메이커스 플레이스의 교육기부 프로그램이 학생들에게 연계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