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의 시작, 어렵지 않아요'..전주대 창업 캠프 진행

전주대학교 LINC+사업단 창업교육센터는 지난 11~12일 남원 켄싱턴 리조트에서 '2018 JJ Startup Boot Camp'를 개최했다.

이번 창업캠프는 청년 창업가를 꿈꾸는 본교 30명의 재학생이 참석했으며, 청년 CEO의 기업가정신 특강 및 창의적 아이디어 발상, 전문가 멘토링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미니 창업 경진대회에서는 심민경, 송유정, 홍휘연(산업디자인학과 3년) 학생 팀이 'Pet on tone' 아이템으로 대상을 받았다. 'Pet on tone'은 안 입는 옷을 재활용해 애견옷으로 리폼하는 서비스이다.


최우수상은 '드라이아이스 컵' 아이템을 개발한 이세림, 신지혜, 유근창, 유호준, 임권우(산업디자인학과 3년) 학생 팀이, 우수상은 '가사도우미 서비스' 아이템으로 이종일(경영학과 2년), 박화평(컴퓨터공학과 1년)학생 팀이 수상했다.

전주대 창업교육센터 김기정 센터장은 "이번 캠프의 목적은 창업 아이템 발상부터 사업계획서 프레젠테이션까지 창업의 전 과정을 짧은 시간동안 경험해 다소 어렵게 여기는 창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는 재학생 대상으로 창업교육 강좌를 개설 및 운영하며, 각종 창업캠프 및 창업경진대회를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