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재대-㈜국제손해사정, 취업약정제 협약

배재대학교는 ㈜국제손해사정과 최근 산학연계 및 취업약정제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배재대는 ㈜국제손해사정에 전자상거래학과 학생 취업약정을 진행한다.


㈜국제손해사정은 지난해 기준 국내 손해사정회사(위탁법인) 규모 및 인원 1위 업체다. 이는 보험사에서 손해조사를 위임받아 진행하는 지식서비스 위탁법인으로 대규모 재난사고 수임·처리 경험에서 보험사 신뢰도가 높다.


배재대는 지식 서비스산업 수요에 부응한 인력양성과 대학·기업 간 상호협력 및 지원 체계를 구축한 셈이다. 이에 따라 청년 취업률 향상과 양 기관의 이익 공유에 나설 계획이다.


김선재 전자상거래학과 학과장은 "지역의 전략산업 발전과 함께 기업과 학과와의 상호협력 하에 수요자 중심의 단계별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인재 양성이 이뤄지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4차산업혁명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역의 전략산업 분석을 통한 현장 맞춤형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