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주산학 글로컬 산학협력 페스티벌' 개회식 실시

선문대학교는 지난 11일 교내에서 '2018 주(住)·산(産)·학(學) 글로컬 산학협력 페스티벌' 개회식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개회식에는 황선조 총장, 권희태 부총장, 충남도청 미래성장본부 이건호 본부장, 아산시 이창규 부시장, 충남테크노파크 윤종언 원장, 충남경제진흥원 나윤수 원장, 충남벤처협회 박종복 회장 등 지역 유관기관 관계자 및 기업, 교수, 직원, 학생이 500여 명이 참석했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 후원으로 선문대 LINC+사업단에서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오는 14일까지 열리며 'SMILE LINC+ Together'라는 주제로 지역주민, 기업, 대학이 함께 참여해 산학협력 성과를 공유한다.

이날 개회식 이후에는 CEO간담회, 충남강소기업CEO아카데미 개강식이 진행됐다.

둘째 날인 12일에는 스마트융합기술에 대한 정책방향과 기업 및 학생을 위한 교육과정 개발, 운영 등에 대한 정책 포럼인 ‘2018 스마트융합기술 사업화 전략 포럼’이 본관 국제회의실에서 진행된다.

또한 이날 창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충청권 스타트업 네트워킹 데이를 통해 창업 특강은 물론, 창업 시제품에 대한 컨설팅을 위한 비즈니스 미팅이 준비됐다.

마지막 날인 14일에는 교내 국제회의실에서 한국산학협력학회 학술대회를 실시한다. LINC+사업 관련 성과 공유 및 확산을 위한 인력 양성, 산학공동연구, 기술이전 등 산학협력에 관한 다양한 논문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윤기용 단장은 "주산학 글로컬 공동체를 선도하는 대학으로서 지역 주민·기업·대학이 함께하는 행사를 맡게 돼 영광"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주산학 협력의 비전과 성과를 공유해  협력 주체 모두 상생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