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에프펀드, 코리아트래블즈로부터 투자 유치 성공

자본금 3억 원 출자 및 500억원 투자 협약으로 안정적인 투자환경 조성

P2P금융 전문 기업 비에프펀드(BF펀드)가 지난 11일 국민관광상품권을 발행하는 코리아트래블즈(대표 주창돈)와 투자약정을 체결했다.

이번 투자약정에 따라 코리아트래블즈는 자본금 3억 원 출자 및 500억원 투자약정을 집행한다. 투자 유치 성공 요인은 삼성생명 임원, A+그룹 사장 출신인 이지성 대표 이사가 중심으로 형성한 제도권 금융 전문가의 신뢰도와0 비에프펀드의 '투자 보수주의'라는 차별화된 운영 전략 등으로 꼽았다.

비에프펀드는 투자상품에 대한 소싱은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현장에서 검증된 투자 상품만 의뢰 받아 보수적 투자 심의를 거쳐 진행한다. 또 삼성, 딜로이트 임원 출신의 외부 전문가를 투자심의위원으로 위촉해 투자의 안전성을 강화하고 있다.

비에프펀드 관계자는 "투자상품에 리스크 검증 능력을 갖춘 법인을 우선적으로 투자 유치 후 개인 투자자를 모집하는 방식으로 투자에 불안을 느끼는 일반 개인투자자에게도 안전자산 중심의 투자처를 소개하고 있다"며 "현재 비에프펀드가 출시한 상품의 90% 이상을 법인투자자 및 초부유층 전문투자자가 점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