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국내 최초 입욕제 브랜드 '폭탄 만드는 남자'를 만나다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 우수기업 글리코스 박경기 대표 "소비자가 기쁘고 행복해 하는 화장품 개발에 주력할 것"


화장품 제조 벤처기업 ㈜글리코스가 국내 최초 입욕제 브랜드 '폭남 코스메틱'을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폭남'이란 고체 입욕제가 물 속에서 퍼지는 모습에서 연상해 일명 '폭탄을 만드는 남자'라는 말에서 따온 명칭이다. 서구권 국가의 브랜드가 독점하는 고체 입욕제 시장에서 국내 기술 기반으로 제품 개발과 포장 설비 및 생산까지 직접 도맡아 합리적인 가격의 고체 입욕제를 출시하고 있다.

폭남 코스메틱 고체 입욕제는 다채로운 색감을 조합해 아기자기한 디자인이 포인트이며, 제품별로 물에 퍼지는 모양도 제각각이다. 또한 제품 안에는 피부 관리에도 도움을 주는 보습제, 아로마오일 등의 유효 성분도 담았다.

박경기 글리코스 대표는 모교인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 내 벤처중소기업센터에 입주해 성공창업을 위해 약진하고 있다. 박 대표는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기쁘고 즐거움을 줄 수 있는 화장품을 선보이도록 제품 개발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