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2018 안산 반려동물 문화교실'서 토크콘서트 진행

방송인 노홍철이 오는 20일 열리는 '2018 안산 반려동물문화교실'에서 토크콘서트 MC로 출연한다.

오는 20~21일 양일간 경기도 안산시 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 안산 반려동물문화교실'은 올바른 반려동물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된 반려동물 야외축제다.


이번 행사의 부제 '금수저대잔치'에서 금수저란 날짐승과 길짐승이라는 뜻의 '禽獸(새 금, 짐승 수)'에 '袓(좋아할 저)'를 붙여 '세상 모든 동물들이 좋아할 큰 축제'라는 뜻을 담고 있다.


노홍철은 축제 첫 날인 20일 한국동물산업교육원 대표이사 최인영 수의사와 함께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눈살을 찌푸리게 한 반려인의 행동, △비(非)반려인이 반려견에게 위협이 될 수 있는 행동, △반려동물 문화와 관련한 사회적 문제점 등 다양한 사연을 공유하며, 이에 대한 해법을 소통하는 방식으로 풀어갈 예정이다. 

토크콘서트의 사연접수는 20일 오전 10시부터 토크콘서트 시작 전까지 현장 접수하며, 추첨을 통해 소개된 사연의 당첨자에게 소정의 경품을 제공한다.

한편 '2018 안산 반려동물문화교실’은 ‘2016 안산펫케어페스티벌’, '2017 경기 반려동물 어울림 한마당 in 안산(부제: 펫케어페스티벌)'에 이어 올해로 3회차를 맞이하는 안산의 대표적인 반려동물문화 행사다.


지난해에는 약 7만 명이 방문했다. 경기도 안산시가 주최하고 ㈔반려동물참문화협회(이사장 정판수), 더펫코리아(대표 류진국), ㈔한국애견협회(회장 신귀철), ㈔경기도수의사회(회장 이성식)가 주관, 이슈타임(대표 류진국)이 후원, 반려동물 사료 브랜드 ANF가 공식 스폰서로 참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