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반려동물 문화 교실(부제:금수저대잔치), 오는 20일 개최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생명존중 문화를 정착하기 위한 '안산 반려동물 문화교실(2018 안산 금수저 대잔치)'가 오는 20~21일까지 안산 와스타디움 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

올해로 3회를 맞이한 '2018 안산 반려동물 문화교실'은 반려인과 비(非)반려인이 함께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문화 행사다. 


이번 행사는 안산시가 주최하고 (사)반려동물참문화협회, (사)경기도 수의사회, (사)한국애견협회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통신사 '이슈타임'이 후원한다.


최근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반려인들의 행동, 반려동물에게 위협이 될 수 있는 비(非)반려인의 행동, 반려동물 유기 건수 증가 등이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고 있다. 인기 방송인 노홍철이 MC로 나서 반려동물 문화에 대해 소통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이 문제를 조명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태진아와 강남이 초대가수로 출연하며, 반려동물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운동회, 문화학교, 요가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반려동물참문화협회 관계자는 "부제인 '금수저'는 한자어로 풀이하면 "날짐승과 길짐승을 포함한 모든 동물들이 좋아할 큰 축제"라는 의미"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반려인들이 반려견과 함께 살아가기 위해 지켜야 할 매너, 비(非)반려인이 반려인들에게 존중 받기 위한 기본 매너 등을 공감하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