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파이타임홀딩스, 한국화장품제조와 MOU 체결

피부 노화 원인은 텔로미어 쇼트닝, 텔로미어 기술 접목한 안티에이징 화장품 개발

생명연장기업 디파이타임홀딩스(대표 조나단 그린우드)가 한국화장품제조(대표 이용준)와 업무협약을 체결, 본격적으로 화장품 시장에 진출한다고 14일 밝혔다. 

디파이타임홀딩스는 텔로미어 기술 특허를 보유한 권위자 빌 엔드류스와 함께 생명 연장과 항노화를 연구했으며, 항노화 시장을 공략하는 가상화폐 '텔로미어 코인'을 발행했다.

텔로미어란 염색체가 약화되거나 주변 염색체와 융합하는 것을 방지하는 기능을 담당하는 염기서열이다. 빌 엔드류스는 그간 피부 노화의 원인으로 '텔로미어 쇼트닝'을 제시해 항노화 시장에서 주목받았다.


인간의 피부세포는 일생 동안 100회 정도 제한된 세포분열을 한다. 점점 짧아진 텔로미어가 한계점에 도달하면 세포분열을 할 수 없게 되면 이때부터 새로운 피부가 재생되지 못하고 피부가 얇아지면서 건성의 피부노화로 진행된다는 이론이다.

디파이타임홀딩스는 빌 엔드류스의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블록체인과 접목해 노화 진단과 처방 시스템을 개발했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텔로미어 화장품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항노화 시장의 기초 통화로 자리매김하는 것을 목표로 '텔로미어 코인'을 발행, 오는 2월 초 코인베네 거래소 상장을 앞두고 있다. 텔로미어 코인은 블록체인을 활용한 진단과 처방 등 관련 서비스를 이용할 때 쓸 수 있는 의료 코인이다. 

디파이타임홀딩스 관계자는 "텔로미어 코인의 발행으로 얻어지는 재원은 노화 연구 및 관련 시장 개척을 위해 사용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한국화장품제조의 최첨단 종합 뷰티 제조기술을 통해 우수한 화장품 개발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하반기에 텔로미어 관련 최대 시장인 북미권에서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