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록, 29회 공인중개사 시험 단기합격자 비중 높아

경록이 지난 29회 공인중개사 시험에서 배출한 합격자를 분석한 결과 학습기간이 2~3개월, 4~5개월인 단기합격자 비율이 각각 29%, 총 5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또한 전체 합격자 중 학습기간이 6~7개월인 합격자는 19%, 8~9개월인 합격자는 10%, 10~12개월인 합격자는 14%로 집계됐다. 전체 합격자의 평균 학습기간은 5.4개월로 나타났다.

경록 관계자는 "경록에서 공부한 29회 공인중개사 시험 합격자는 직장인, 자영업자, 육아 중인 주부, 고령자 등 학습시간이 부족하거나 학습에 어려움이 있는 수험생이 대부분"이라며 "이 때문에 경록은 학습 시간을 절약하고 효율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교육과정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통계 결과를 공개한 경록은 62년 전통의 부동산 교육기관이다. 공인중개사, 주택관리사, 임대관리사 등의 자격제도를 만드는 데 기여했을 뿐 아니라 관련 인터넷강의(이하 인강)과 교재를 제작했다.

경록의 족집게식 인강과 교재는 시험에 나올 수 있는 내용만 추려 학습량을 최소화했다. 또한 공인중개사 시험출제위원 출신 교수가 제작에 참여해 정답률이 높다. 따라서 단기간에 반복 학습을 통해 과목별 중요 내용을 익히는 방법으로 실력을 높일 수 있다.

이외에도 인강은 기본서의 중요 내용을 토대로 반복학습을 유도하고, 별도의 학습이 필요한 용어, 계산문제, 판례에 관한 특강도 있다. 교재는 부동산 분야를 처음 공부하는 수험생도 스스로 학습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