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KT, 5G 기반 스마트캠퍼스 구축 MOU 체결

순천향대학교가 19일 오후 1시 교내 대학본관 3층 중회의실에서 주식회사 KT와 5G 기반 스마트캠퍼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대학 측에서는 김승우 순천향대 경영부총장, 문대규 기획처장, 문용원 사무처장, 김영호 기획팀장, 김익현 전산팀장 등이 참석했다. KT에서는 이영준 충남법인단장, 이민국 천안법인지사장, 민경선 비즈영업팀장 등이 함께 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각각 보유한 전문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5G 기반 스마트 캠퍼스 조성을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중점 협력분야는 △5G 기반 의학, 약학 등 AI 교육 혁신 모델 개발협력 △ARR(증강 현실), VR(가상 현실), XR(확장 현실)을 이용한 E-learning 콘텐츠 제작 △KT 5G Open Lab을 이용한 창업 연구모델 창출 △5G 기반 산학협력 혁신, 지역 발전 선도모델 구축 사업 △5G 교내망 기반 '순천향기숙형학습공동체(SRC)' 리빙랩 플랫폼 구축 사업 등이다.


이영준 KT 충남법인단장은 "1G부터 4G까지는 인간과 인간, 인간과 사물 간의 커넥션이었다면 5G는 한마디로 사물과 사물의 커넥션"이라며 "5G 플랫폼과 경제가 우선적으로 대학에서 연구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충남도 내에서 가장 먼저 순천향대에 투자한 만큼 KT가 가진 기술이 대학의 연구 실적과 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승우 순천향대 경영부총장은 "미래 대학 교육과 연구에 ICT 신기술은 떨어질 수 없는 존재"며 "그 중심에 5G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순천향대가 우수 협력 파트너로서 KT의 5G 기술이 빛나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며 "KT가 보유한 ICT 신기술을 적용해 순천향인을 육성하고 교육 환경 강화에 필요한 5G, AI 기반 서비스 제공에도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