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대, 삼성전자와 교육 운영 협약 체결

부천대학교와 ㈜삼성전자가 지난 12일 밀레니엄관 9층 대회의실에서 판매상담사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B2C 소매영업 전문가 양성교육 운영'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부천대 임웅택 대외협력부총장, 김병곤 취창업산학지원처장, 지헌열 입학홍보처처장, 이동훈 경영과 학과장, ㈜삼성전자 이우룡 파트장(sales Training파트), 임재호 파트장, 유명한 프로, 심진아 프로 등이 참석했다. ​ 

삼성전자는 'B2C 소매영업 전문가' 양성에 양 기관이 서로 긴밀하게 협력해야 한다는 것에 동의하고, 부천대에 B2C 소매영업 전문가 양성교육 프로그램을 설치·운영키로 결정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성전자는 'B2C 소매영업 전문가 Track'을 이수한 부천대 경영과 학생에게 현장실습지원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부천대는 'B2C 소매영업 전문가 Track'을 구성하고 경영과 교과과정에 반영한다. 교과내용 수정, 신규과정 개설, 계열간 교차 수강 등도 가능하도록 돕는다.

㈜삼성전자 이우룡 파트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인재를 육성하고, 사회에 기여하길 소망한다"며 "부천대와 삼성전자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부천대 임웅택 대외협력부총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기업인 삼성전자와 협약을 체결해 기쁘다"며 "교류와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이 한 단계 더 발전하고 도약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