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언어치료과, 'GU아동발달센터' 기부 물품 마련

구미대학교 언어치료과 학생들이 26일 GU아동발달센터에 기부 물품을 전달했다.

이들은 아동발달센터에 모여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센터에 나오지 못하는 아동 20여 명에게 전달할 선물을 포장했다. 

선물은 2, 3학년 학생 30여 명의 용돈을 모아 마련했으며 아동마다 개별 안부 편지, 마스크, 어린이용 반창고, 비타민사탕, 색종이 등을 준비했다. 

안지민 학생은 "활동이 왕성한 아동 대부분이 코로나 감염 여파로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게 안타깝다"며 "센터에서 다시 만나는 날까지 건강하고 씩씩하게 생활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선물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박영미 GU아동발달센터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조속히 종식되길 바란다"며 "또한 언어치료 지연으로 아동들의 언어발달에 지장이 없길 소망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구미대 부설 학교기업인 GU아동발달센터는 지난 2015년에 설립됐으며 지역 장애 아동과 성인에게 언어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센터는 보건복지부의 발달재활서비스, 교육청의 특수교육대상자 치료지원서비스 제공기관으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