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광양제철소, 산학협력 활성화·우수인재 양성 위한 MOU

순천대학교가 지난 21일 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POSPA)와 산학협력 활성화·우수인재 양성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 POSPA 이광용 회장, 최계수 부회장, 강주성 부회장, 임해성 감사, 김경수 사무국장, 순천대 고영진 총장, 최경환 공과대학장, 강형일 기획처장, 허재선 산학협력단장, 양숙향 대학일자리센터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순천대의 교육, 연구 역량과 POSPA의 인프라를 활용해 지역 경제발전을 위한 △산학협력 위탁 교육 프로그램 운영 △교육, 연구 인프라 공동 활용 △취업과 연계한 인턴십 및 현장실습 실시 △우수 인재 채용 등을 위해 협력한다.

이광용 회장은 "순천대와 직무 역량이 우수한 인재 양성을 위해 산도 교육과정 개편과 각종 프로그램 개발에 협력하겠다"며 "배출된 우수 인재를 적극 채용해 실용적인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영진 총장은 "우리 대학은 교육 인프라와 연구시설 등을 활용해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 기업체 채용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첨단부품소재공학과 등을 개설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구체적인 성과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POSPA)는 지난 1987년 광양제철소 가동과 더불어 창설돼 회원사 59개사, 직원 1만 1000명이 근무하고 있다. 

또한 기술력과 우수한 인력을 바탕으로 세계적 기업인 광양제철소의 조업·정비 업무를 지원하며 기업과 시민이 함께하는 봉사활동 등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상생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