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대학일자리센터, 신입생 대상 비대면 진로프로그램 운영

한남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는 올해 신입생을 대상으로 진로 프로그램인 '진로 찾아 방방(房房)곡곡'을 운영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지난달 25일부터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 중이다. 이는 신입생의 대학생활 적응을 돕고 진로를 탐색·설계할 수 있도록 소규모 집단상담 형태로 운영된다. 집단 상담 형태라 학생 간 온라인으로 정보 교환도 가능하다.

한 신입생은 "서로 몰랐던 친구들이 같은 조를 이뤄 서로의 진로와 성향을 공유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학교에 등교하지 못해 학우를 만날 수 없었는데, 온라인으로나마 다른 학우를 만나 소통해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한편 한남대 대학일자리센터는 진로 프로그램을 비롯해 2020학년도 뉴커머 멘토링 데이, 저학년을 위한 상시진로프로그램 등의 비대면 진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남대 대학일자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취업, 진로 프로그램 등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못했지만, 온라인 프로그램으로 전환한 후 학생들의 반응이 좋다"며 "이번 사태 장기화에 대비해 재학생의 진로·취업을 지원하는 다양한 전략도 구축하고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