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한반도미래연구원-교육학과, 통일통합교육 전문과정 MOU

국민대학교 한반도미래연구원과 교육학과는 최근 통일통합교육 전문과정 신설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교육과정은 국민대 교육철학인 '공동체주의와 실용주의 정신을 대한민국 전역에 전파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정원 원장, 김현진 학과장, 여현철 교수가 참석했다. 양 기관은 통일 관련 교과목을 이수하고 통일 관련 활동에 참여한 이들에게 통일통합교육 전문가 이수증을 발급하기로 결정했다. 

이수증 지급 기준은 △교육학과에 개설된 통일교육론, 통일한국과 교육정책, 남북한 교육환경론 등 3개 과목 △법학과에 개설된 통일과 법, 북한법 등 2개 과목 △교양대학 과목인 통일시대 지성인으로서의 역할, 국제관계의 이해와 통일 등 2개 과목 등 7개의 통일 관련 강좌 중에서 4개 과목을 이수한 경우다.

이와 함께 한반도미래연구원이 제시하는 통일관련 활동, 탈북학생과의 멘토링 사업 등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현진 교수는 "이번 협약을 통해 통일통합교육의 교수능력을 갖춘 인재들이 후속 세대에게 통일의 진정한 의미를 알릴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반도미래연구원 박정원 원장은 "통일 관련 이론학습과 실천 활동의 극대화를 통해 지성인이 가져야 할 가치와 리더십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