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사이버대-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업무협약 체결

건양사이버대학교가 지난 6일 교내 어니스티홀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전충청지역본부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창업활동 확산을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건양사이버대 이원묵 총장, 김용덕 부총장, 최동연 교학처장, 방용환 기획처장, 서용완 학생처장, 이재영 입학홍보처장, 김재형 사무처장, 강태구 정보통신원장 겸 실용학부 학부장, 임옥진 글로벌뷰티학과장을 비롯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광노 대전충청지역본부장, 정선희 기획운영팀장, 변혜정 대전북부센터 차장, 심수연 기획운영팀 대리가 참석했다.

협약식은 △기관 참석자 소개 △기관장 축하인사 △홍보동영상 시청 △협약서 체결 △단체사진 촬영 △스튜디오 투어 △협력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주요 협력사항으로는 △우수창업인재 발굴 및 육성 △우수한 창업멘토 구축 △콘텐츠 개발에 관한 기술 협조 및 협력체계 구축 △기관의 시설 장비 등 인프라 공유 등이 있다.

건양사이버대 이원묵 총장은 "코로나19 이후는 비대면 교육의 확대로 이미 준비를 마친 우리 사이버대학이 교육 분야의 선두주자로 앞장설 것"이라며 "평생교육의 범주에서 벗어나 소상공인이 참여하는 '국민참여형 교육시대'를 함께 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충청지역본부 이광노 본부장은 "지역 소상공인뿐 아니라 전국에 있는 소상공인들이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하도록 돕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공단에서 운영되는 여러 프로그램을 원격 교육 인프라 환경을 활용해 많은 소상공인들이 혜택을 보도록 협력하길 소망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학이 보유한 콘텐츠 개발 인프라와 G-Suite 기반의 원격 화상 교육 시스템을 이용해 소상공인들이 직업·직무 역량 강화는 물론, 창업활동으로 이어져 시장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공동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