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술교육대-충남테크노파크, 스마트공장 활성화 MOU

한국기술교육대학교와 충남테크노파크가 지난 15일 오전 11시 한국기술교육대 본관 2층 중회의실에서 스마트공장 활성화 등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주요 협약내용은 △스마트공장 혁신 및 재직자 기술교육 등 4차 산업혁명 공동사업 추진 △학생들의 장·단기 현장실습 참여를 통한 인재육성 지원 △온라인 교육훈련 콘텐츠 활용을 통한 재직자 역량 향상 지원 △지역 우수, 유망 기업의 인재 채용 활성화 △첨단 공용장비사용 및 기술 교류 지원 등이다.

양 기관은 이날 협약을 계기로 스마트공장 혁신 및 재직자 교육, 대학생 현장실습을 활용한 지역 인재 육성과 우수 및 유망기업 채용 활성화 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협약체결 이후 양 기관 관계자들은 지난해 3월 개관한 국내대학 최대 규모의 스마트러닝팩토리를 둘러보며 향후 활용 방안을 논의했다. 

한국기술교육대의 스마트러닝팩토리는 5세대(5G) 이동통신을 기반으로 가상 물리시스템,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통합한 '지능형 생산 공장'이다. 제품생산, 로봇교육, VR·AR교육, 연구개발 공간 등도 모두 갖췄다.

이응기 원장은 "제조 공정의 스마트화는 시대적 흐름인 동시에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필수적 요소가 되고 있다"며 "지역 중소기업들이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통해 뉴노멀 시대 유니콘 기업으로 거듭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성기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학의 우수한 인재가 지역 내 유망 기업에 채용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길 희망한다"며 "충남테크노파크에 입주한 기업들이 우리 대학이 보유한 첨단장비와 기술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