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 '2020학년도 메이커 창업캠프' 운영

대전대학교 LINC+사업단이 지난 27~28일 부여 롯데리조트에서 '2020학년도 메이커 창업캠프'를 진행했다.

이번 창업캠프에는 28명의 재학생이 참여했다. 이는 4차 산업혁명 대비 창의인재 양성 및 코로나19 대비 실생활 속 문제 해결을 위해 마련됐다.

캠프는 6개조로 나눠 실시됐으며, 아이디어 컨설팅 및 시제품 제작의 시간을 가졌다.

김홍준 창업교육센터장은 "이번 창업캠프에서 발굴한 아이디어를 실전 창업에 접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고도화를 지원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창업역량 강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이커 창업캠프는 지난 2016년 'ICT 융합기술 Start-Up Camp'라는 이름으로 처음 실시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