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군산 청년뜰, 업무협약 체결

호원대학교 진로심리상담센터가 14일 군산시 청년뜰과 업무협약을 비대면으로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학생들이 미래를 설계하는데 필요한 역량계발, 활동에 대비한 진로지도 상호협력과 멀티성장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상호협력 체제를 구축함으로써 청년 지원을 위한 종합 컨트롤 타워 및 정책 통합 기능을 수행한다. 이를 통해 대학생에게 새로운 기회 탐색 기회를 제공하고, 올바른 진로선택을 도울 계획이다.

호원대 진로심리상담센터는 군산시 청년뜰과 교류하면서 각종 커뮤니티와 네트워크 활동 참여 및 교육, 훈련, 지원 등을 제공받아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한다. 따라서 이를 현실화할 사업(프로그램)을 기획, 추진해 상담을 진행한다.

이미영 진로심리상담센터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호원대는 진로지도와 진로교육의 전문성을 한층 높여 재학생의 진로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게 됐다"며 "양 기관의 정보교류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사업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원대 진로심리상담센터는 재학생의 진로탐색과 직업선택을 위해 단계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비롯해 지역사회 기관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