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학교기업 '잡고(jobgo)', 재학생 대상 창업교육 전개

남서울대학교 학교기업 '잡고(단장 이진우)'가 최근 창업에 관심 있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창업 실무교육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스타트업 전문 매체 '더퍼스트미디어'가 맡았고 총 4차례에 걸쳐 진행됐다. 창업 초기 준비단계에서부터 다양한 실전 창업 사례, 취재 과정을 통해 얻은 노하우 등 창업과 관련된 유익한 내용을 폭넓게 다뤘다.

잡고는 교육부 학교 지원사업 일환으로 △현장실습 프로그램 △창업실습 프로그램 △지역사회 및 지역 산업체와의 연계 활동 등을 펼치며 청년들의 재능과 역량을 발굴하는 플랫폼이다.

지난해에는 청년 창업을 위한 프로젝트로 △청년을 위한 현장실습 프로그램, △창업실습 프로그램, △지역사회 및 지역 산업체와의 연계 활동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다양한 기관 및 기업들과 업무협약도 맺었다.

ICTC(중소기업 국제관세 무역 자문센터협동조합)와 함께 보세사 자격증 취득 프로그램을 비롯한 직원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했으며, 도자기-유리 합작공예 등 예술분야로의 취·창업을 위한 실무교육도 진행했다.

윤승용 대표는 "학교기업 잡고는 여러 영역에서 산·학·연 협력을 위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청년들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지역사회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