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사)경상북도수의사회, 반려동물 산업 전문인력 육성 나서

대구대학교 과학생명융합대학이 지난 13일 교내에서 (사)경상북도수의사회와 반려동물 산업 및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대한수의사회 경상북도지부인 경상북도수의사회는 동물진료 및 가축방역 업무 개선과 학술의 연구·보급, 동물보호 등 다양한 수의학 분야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지역사회 반려동물산업의 발전을 위해 힘을 모은다. 인·물적 자원을 바탕으로 공동연구 및 정보교류, 교육훈련, 전문인력 양성 등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박병용 경상북도수의사회장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동물보건사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지역사회 교육공동체로서 대구대와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병부 과학생명융합대학장은 "인간과 반려동물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며 "양 기관이 협력해 국내 최고의 반려동물 전문인력 양성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2022학년도부터 반려동물산업학과 신입생을 모집한다. 국내·외 반려동물 산업의 발전에 발맞춰 동물 재활 및 복지영역의 저변 확대와 체계적인 현장 맞춤형 교육 운영에 매진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