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전문대 16만명 선발...학령인구 급감에 올해보다 1만명 감소

현재 고등학교 2학년이 대학에 진학하는 2024학년도에 전문대학은 총 16만 6588명을 선발한다. 학령인구 급감으로 지난해 대비 6.5% 감축한 수치다.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전문대교협)은 지난 25일 '2024학년도 전문대학 입학전형 시행 계획'을 발표했다. 전문대학 총 132개교는 2024학년도 입시에서 총 16만6588명의 신입생을 모집한다. 이 중 83.8%인 13만 9625명은 정원 내 모집인원이다.

2만 6963명(16.2%)은 정원 외 전형으로 뽑는다. 전문대졸 이상, 기회균형, 장애인 등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재외국민, 만학도 등을 각각 전형별로 선발한다.

전체 모집인원은 올해 고3이 치르는 2023학년도 17만 8111명 대비 1만 1523명(6.5%) 감소했다.

전체 모집에서 수시모집이 차지하는 비율은 91.9%로 전년도보다 0.3% 포인트 늘었다. 정시 모집 인원은 1만 3556명(8.1%)이다.

전공별로 보면 간호·보건 계열이 4만3 970명(26.4%)으로 가장 많은 인원을 선발한다. 이어 기계·전기전자 2만 8519명(17.1%), 호텔·관광 2만 3917명(14.4%), 회계·세무·유통 1만 1116명(6.7%), 외식·조리 1만 1065명(6.6%), 디자인·뷰티 1만 284명(6.2%) 순으로 나타났다.

2024학년도 전문대학 입학전형 시행계획 주요사항과 전문대학 진로·진학정보 자료는 전문대학 포털 '프로칼리지'와 전문대교협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