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KT, 디지털 교육혁신 사업 협력 MOU

삼육대학교가 31일 교내에서 KT와 디지털 교육혁신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교내 클라우드 환경 구축 △유무선 교육 인프라 개선 등에 협력한다. 또한 메타버스, 원격의료, 인공지능(AI), 디지털전환(DX) 등 신사업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KT는 자사의 AI 실무 자격인증 제도인 'AIFB(AI Fundamentals for Business)'와 AI 인재 양성을 위해 운영 중인 '에이블스쿨(AIVLE School)' 등 다양한 AI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삼육대에 지원한다.

또한 교내 교육 인프라 개선과 클라우드 환경 전환, 메타버스에 기반한 다양한 협력 사업 발굴 등 분야에서도 협력할 계획이다.

삼육대 김일목 총장은 "우리 대학은 지난해 인공지능융합학부 등 4차 산업혁명과 AI 시대를 이끌 첨단 학과를 신설하고, SW중심대학사업을 통해 창의적인 디지털 인재 양성에 집중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이 SW·AI 분야 핵심인재를 양성하는데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창규 KT 강북·강원법인고객본부장은 "이번 협약이 수도권 대학 사례 중 선도적이고 모범적인 산학협력 모델이 될 것"이라며 "삼육대의 디지털 교육혁신 사업에 큰 힘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