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삼성라이온즈파크서 입시박람회 열어

대구대학교가 지난 4일 삼성라이온즈파크(라팍)에서 '2023학년도 대입전형 안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입시박람회를 열었다.

대구대는 수험생, 학부모, 교사 등을 대상으로 1대 1 맞춤형 집중 상담과 학생부 종합전형 전문상담을 제공했다. 

입학상담관에서는 라팍 3층 부스 20개 동을 동원, 전형 안내, 모집단위별 입학상담, 맞춤형 전문 상담이 진행됐다.

모의면접관에서는 2명의 위촉사정관과 1명의 학생이 참여하는 2대 1 학생부종합전형 모의면접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실전과 동일한 방식으로 한 명당 15분 내외의 면접을 치렀으며, 참여 학생은 면접 후 면접관으로부터 피드백을 받았다.

올해 새롭게 마련한 학과·동아리 체험관에서는 간호학과, 스포츠레저학과, 관광경영전공 등의 담당 교수·재학생이 수험생을 위한 학과별 전공 프로그램, 동아리, MBTI(성격유형검사) 등을 실시했다. 

아울러 오는 2023학년도에 신설되는 뷰티스타일링전공, 특수창의융합학과 등 교육과정이 통합되거나 개편되는 전공·학과의 심층 상담도 운영됐다.

이외에도 대형 그라운드 전광판을 활용한 전임입학사정관의 입학설명회와 홍보대사 알림이의 대학 생활 소개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행사에 참여한 수험생들은 각종 퀴즈 이벤트와 경품 추첨에 참여하고, 삼성라이온즈 치어리더팀의 화려한 공연을 관람했다.

대구 경화여고 3학년 이도현 학생은 "오늘 입시박람회를 통해 진학을 희망하는 학과에 대해 더욱 자세히 알게 됐다"며 "상담을 받으면서 확실한 입시 전략을 세울 수 있었다. 또 모의 면접을 통해 면접 과정을 체험해 볼 수 있어서 매우 유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대구대 최성규 특임부총장은 "올해도 대구대와 삼성라이온즈가 다양한 방면으로 협업하며 산학협력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며 "전국의 우수한 고교생들이 2023학년도 대학 입시에 대구대로 많이 지원해 삼성라이온즈 선수들처럼 젊고 패기 넘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삼성라이온즈 홈경기에서 체육학과 2학년 김호연 펜싱부 선수가 시구, 박상규 총장 직무대행이 시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