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진로상담·청년고용정책 홍보 프로그램 실시

대구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지난 4일 삼성라이온즈파크(라팍)에서 진로상담 및 청년고용정책 홍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 청년에게 진로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정부 청년고용정책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대구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는 '프레디저(Prediger)' 적성검사를 통해 학생들의 전공 및 진로 선택을 위한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운영하는 다양한 취업 지원 프로그램과 국민취업지원제도 등 정부 지원 청년고용정책을 소개했다.

정석연 대구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장은 "대구대는 지역의 주요 스포츠 시설을 활용한 행사 개최를 통해 청년고용정책 홍보 효과를 높이고 있다"며 "지역 청년들이 대학 입학과 동시에 취업을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거점형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찾아가는 청년고용정책 홍보' 행사를 열고 '청년고용 서포터즈'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