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문화관광대학, 진로·취업 활성화 토크 콘서트 열어

전주대학교 문화관광대학이 10일 교내 JJ아트홀에서 졸업생 선배 5명을 초청해 '문화관광대학 진로·취업 활성화를 위한 토크 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문화관광대학 내 5개 학과 현직자 졸업생 선배의 다양한 직군에 대한 취업 활동과 경험을 재학생에게 전달해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 경력개발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기획됐다.

현직자 선배로는 익산문화관광재단 김민선(관광경영학과 15학번), 제너시스BBQ 정대균(외식산업학과 11학번), FILA 신세계백화점 이경식(패션산업학과 07학번), 원앤원(원할머니보쌈) 유영준(한식조리학과 06학번),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호텔 김운석(호텔경영학과 07학번) 졸업생이 참여했다.

패션산업학과를 졸업한 이 씨는 "어떤 직무나 분야에서 일하고 싶다면, 그와 관련된 활동을 꾸준히 하는 것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전주대 심영국 문화관광대학장은 "호텔, 관광, 한식, 외식, 패션 등 문화관광콘텐츠 분야에 특화된, 설립 21년 역사의 문화관광대학 졸업생의 현직 분야의 비전, 업무, 역할 등을 재학생들에게 솔직하고 사실적으로 전달할 수 있었다"며 "바쁜 일정 중에도 어렵게 자리해준 졸업 선배들에게 감사를 전한다. 콘서트를 통해 재학생에게 잠시나마 미래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