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국가수리과학연구소, 과학기술 발전·인력 양성 '맞손'

동아대학교가 27일 승학캠퍼스에서 국가수리과학연구소와 과학기술 발전 및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동아대 이해우 총장 △박상원 대학원장 △의학과 강도영 교수 △정보수학과 설영수 교수와 △국가수리과학연구소 김현민 소장 △송민수 기획부장 △김대영 행정부장, △부산의료수학센터 윤강준 센터장 △나경아 연구원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공동연구 △협력교육 △인력·정보 교류 △학연협동과정 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이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이 공동연구, 인재양성 등 상호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에서 긴밀히 협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소장은 "수리연이 보유한 의료수학 전문성을 활용해 공동연구와 협력교육, 학연협동과정 등을 실시하겠다"며 "동아대와의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지난 2005년 개소한 정부출연 연구기관 국가수리과학연구소는 기반 수학뿐만 아니라 학제 간 연구, 산업에서 발생하는 문제 해결 연구 등을 통해 우리나라 과학기술과 경제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의료와 수학이 접목된 신규 연구 분야인 '의료수학'을 통해 최근 급증하고 있는 의료현장에서의 수학적 해결 요구에 대응하고 있다.

지난 2020년에는 부산의료수학센터를 설립, 부산 지역 의료와 산업문제를 해결하고 인공지능 분야 인력을 양성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