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보과대, 직업군인의 이해·전투 시뮬레이션 체험 실시

충북보건과학대학교가 26일 충청북도진로교육원과 함께 충북도 중·고등학교 재학생 30여 명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직업군인의 이해 및 전투 시뮬레이션 체험(서바이벌)'을 진행했다.

진로체험에 참가한 한 학생은 "진로에 대해서 막연했는데 이번 체험행사를 통해 군인이라는 직업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됐다"며 "다양한 혜택과 장점이 있어 앞으로 진로를 결정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보통신부사관과 김윤호 교수는 "많은 고등학교 학생이 진로를 설정하는데 혼란을 겪는다. 진로체험이 다양한 직업에 대한 이해는 물론 자신의 직업과 미래를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청소년을 위한 안정적인 진로교육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북보과대는 내달 17일까지 '대학으로 찾아오는 진로체험'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