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3개 기관, 청년창업 플랫폼 구축 '맞손'

대전대학교 LINC3.0사업단이 16일 선문대학교, 한국기술교육대학교, 대전청년내일센터와 '2022 청년창업해커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주관기관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22 청년창업해커톤'은 전국 대학생 등 청년(만 39세 이하 청년으로 구성된 팀)을 대상으로 '우리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는 Next-Tech 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한 프로젝트다. 이번 청년창업해커톤은 공모전 형태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4개 기관은 대전·충청권 청년 창업 플랫폼 구축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들은 청년창업해커톤 사업설명회를 열고 '해커톤 팀빌딩' 운영방식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해커톤 예선과 본선 결과에 따른 창업후속지원 IR 방향을 수립했다.

대전대 LINC3.0사업단 문화디자인기술ICC센터장 안경환 교수는 "이번 협약은 7회 차를 맞는 해커톤 프로그램을 알리는 행사"라며 "전국 청년들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창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청년 창업플랫폼을 적극적으로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2 청년창업해커톤 공모전은 △참가신청 접수(9.28) △사업설명회(9.30) △아이디어 제안(10.5) △참가팀 선발(10.13) △팀 빌딩(10.29) 등의 일정으로 진행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각 대학 LINC3.0사업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