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대-육군협회, 제대군인 지원정책 발전 세미나 열어

한성대학교 국방과학대학원이 오는 27일 오후 2시 교내 상상관 12층 컨퍼런스홀에서 육군협회와 함께 '제대군인 지원정책 발전 세미나'를 실시한다.

한성대는 개교 50주년을 맞아 국방과학대학원을 중심으로 대한민국 육군협회와 '중·단기복무 제대군인에 대한 취업지원 정책'의 개선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됐다. 또 이번 세미나의 결과를 바탕으로 오는 11월 초 한성대-국회-육군의 공동 세미나도 계획됐다.

이날 행사에 국방부, 보훈처, 육군본부, 한국국방연구원(KIDA) 및 주요 연구기관에서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기조발표 △주제 1: 現 제대군인 취업정책 진단 및 개선 방안 △주제 2: 중단기복무 제대군인 활용 확대를 통한 우수인력 획득 및 국방인력 유지 방안 △종합토론(지정패널 및 참석자) △'제대군인 취업정책 개선방안', '중·단기복무 제대군인 전직지원 강화'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한편 한성대는 개교 50주년을 기념해 해군대학, 수도군단과 학술연구 및 정보교류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내달 중순에는 육군대학과도 업무협약을 체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