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전주역세권 지역주민협의체, 상생협력 업무협약 체결

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이 26일 전주역세권 도시재생 지역주민협의체와 지역발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전주대 김상진 산학협력단장과 전주역세권 도시재생 지역주민협의체 노치화 위원장 등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상호발전과 우호 증진 △산·학 연계 공동연구 및 발전 △기술지도 등이다.

전주역세권 도시재생 지역주민협의체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만들어질 외식 창업 지원 시설인 전주맛집 창업교육관을 관리하고, 주민 자체 조직인 사회적 마을 관리협동조합을 설립해 활동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청년창업과 업종전환 교육을 실시한다.

노 위원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주역세권 도시재생 지역주민협의체의 역량을 강화하고 전주대로부터 기술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도시재생 활성화의 기반을 다지고 대학과의 상호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단장은 "이번 협약이 지역발전과 양 기관 상생발전의 초석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협의체의 역량 강화를 위한 공동 연구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