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대-SMC엔지니어링, 가족기업 업무협약 체결

경동대학교가 지난 23일 SMC엔진니어링과 가족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주시 흥덕구 SMC엔진니어링 본사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 SMC엔진니어링 김현주 대표와 경동대 김금찬 취업복지처장 등 양 기관 관계자 7명이 참석했다.

지난 1994년 설립된 SMC엔지니어링은 반도체 관련 공정과 장비 유지·보수를 수행하는 기업으로 경기 이천과 충북 청주에 공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직원 1100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SK하이닉스의 협력사 중 하나다. 

경동대는 이번 협약을 통해 현장실습과 인턴십 등 반도체 분야 산학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박상남 교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반도체 분야 인력 양성에 만전을 기할 수 있게 됐다"며 "맞춤형 교육으로 사회와 기업이 요구하는 인재를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양한 분야의 산업체와 가족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경동대는 매년 500명 이상의 졸업생을 이들 기업에 취업시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