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대-강화군, 지역발전·미래 해양 인력 양성 '맞손'

안양대학교 해양바이오공학과가 지난 16일 인천시 강화군 어촌계와 지역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이무준 해양바이오공학과 교수와 학생, 흥왕·선두 어촌계원 등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어촌계 지역발전을 위한 자원봉사 △인적 지원 제공 △안양대 해양바이오공학과의 해양 현장실습 지원 등이다.

이 교수는 "지역대학과 어촌계가 협력해 강화군의 발전은 물론 미래 해양 분야를 이끌어갈 유능한 인재를 양성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강화군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