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고교-대학 연계 R&E 전공체험프로그램' 운영

건양대학교 의료인공지능학과·의료신소재학과는 최근 대전교육청이 주관하는 '고교-대학 연계 R&E 전공체험프로그램' 책임연구기관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대학과 연구기관의 우수한 인프라를 활용해 과학 및 이공계에 관심 있는 고등학생에게 다양한 분야의 과제수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건양대는 '헬스케어 데이터를 활용한 의료인공지능 모델 개발'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신소재 물성 연구' 등 총 8개 R&E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김웅식 의료인공지능학과장은 "과학기술 산업분야에서 진로를 모색하는 고등학생에게 꼭 필요한 프로그램을 개설하겠다"며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교육과 연구 성과를 확산해 대학과 지역,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