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대전영상위, 지역 콘텐츠 활성화 '맞손'

대전대학교 공연예술콘텐츠학과가 24일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세미나실에서 대전영상위원회와 지역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대전지역 기반 공연·영상 콘텐츠 활성화 △대전영상위 사업 참여 △공연예술콘텐츠학과 현장실습·캡스톤디자인 지원 △연구·협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교육지원 및 서비스사업 질적 향상 △영상시설·장비 공동 활용 △신규 공연·영상콘텐츠 개발 등이다.

김지연 공연예술콘텐츠학과 교수는 "1인 미디어 시대로 접어들면서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틱톡 등 뉴미디어가 래거시미디어를 대체하고 있다"며 "웹3.0시대가 오면 메타버스 또한 일상화돼 그 경제규모와 가치가 대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4차 산업혁명의 중심에 AI와 한류콘텐츠가 있다는 사실과 공연 및 영상 콘텐츠가 그 핵심임을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대전대 겸임교수로 강단에 서고 있는 배우 이필모씨가 대전영상위 위원으로 위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