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광주지방국세청, 상호교류 업무협약 체결

박진배 전주대 총장(왼쪽)과 양동구 광주지방국세청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전주대
박진배 전주대 총장(왼쪽)과 양동구 광주지방국세청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전주대
전주대학교가 31일 교내 본관 4층 접견실에서 광주지방국세청과 지역전문인재 발굴 및 양성을 위한 상호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박진배 전주대 총장과 양동구 광주지방국세청장을 비롯해 양 기관 관계자 11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성숙한 납세문화를 만들고 창의적 실용인재를 양성하기로 합의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산학협력 및 네트워크 강화 △세무직 공무원 양성 △지역기반커플링사업단 학생 대상 현장실습 및 전문가 특강 지원 △국세청 산하 공무원 대상 직무연수 실시 △국세청 산하 공무원 대학·대학원 진학 지원 등이다.

박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재학생의 직무역량과 취업능력을 향상할 수 있게 됐다"며 "다양한 기업과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해 졸업생이 수월하게 사회에 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 청장은 "전주대학교의 우수 인재들이 대학에서 배운 이론과 지식을 실무현장에 적용해 지역 납세자에게 더 나은 납세서비스를 제공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