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원대-명정보기술, IT계열 전문가 양성 '맞손'

업무협약을 체결한 유원대와 명정보기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유원대
업무협약을 체결한 유원대와 명정보기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유원대
유원대학교가 15일 아산캠퍼스 대회의실에서 ㈜명정보기술과 IT계열 전문가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채훈관 유원대 총장, 이종근 행정지원처장, 김민환 학생처장과 이명재 명정보기술 대표이사, 김상욱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우수인재 현장 실습·취업 지원 △현장 교육환경 및 인적·물적 인프라 공유 △상호 발전을 위한 의견·정보 교환 등이다.

채 총장은 "데이터 복구와 디지털포렌식 관련 국내 최고 기업인 명정보기술과 협력하게 돼 기쁘다"며 "우리 학생들의 역량 향상은 물론 성공적인 취업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유원대학고 IT계열 학생들이 졸업 후 실무현장에서 곧바로 활용할 수 있는 지식과 노하우를 공유하겠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육성한 인재 5명을 매년 명정보기술에서 채용할 것"이라고 화답했다.